본문 바로가기

Culture/Exhibitions

(9)
미술작가 황지현 개인전 - 미끄러진 풍경 (Slipped Scenery) 11/4(토)에 제가 좋아하는 황지현 미술작가님의 개인전에 다녀왔습니다. 지난 봄에 열렸던 개인전에도 다녀온 적이 있지요. 랜선 친구로 약 7년 정도 알고 지내온 작가님입니다. 작가님의 색채와 그림체를 좋아하고, 작법도 흥미롭기에 항상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새로 작업하신 작품들도 있고, 지난 번 개인전에 걸렸던 작품도 일부 있었습니다. 지난 개인전에 비해 작품 수가 적어서 감상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지는 않았습니다. 황지현 작가님의 최근 작품들을 보면 사진으로 기록해두었던 것을 바탕으로 작가의 감상을 더해 스케치하고, 이후 색채에 변형을 주어 작업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황지현 작가님의 개인전은 지난 11/19(일)까지 삼청동 갤러리 도올에서 열렸습니다.
미술작가 황지현 개인전 - 겪는 순간, 그림의 결과 미술작가 황지현님의 개인전 '겪는 순간, 그림의 결과'에 다녀왔습니다. 황지현 작가님은 예전에 트위터로 우연히 알게 되어 지금은 페북으로 소식을 전해듣고 있습니다. 2010년 개인전 'Felicita (더 할 나위 없는 행복)'에 찾아뵌 이후 약 7년만에 뵈었습니다. 그 사이에 몇 번의 전시가 있었지만 기회가 닿지 않아 가보지 못했다가 이번에 기회가 되어 갈 수 있었습니다. 오랜만에 뵈었지만 마치 얼마 전에 뵈었던 느낌이 들었습니다. (랜선 친구란 그런 것) 전시가 열리는 곳은 인사동에 북쪽 초입에 위치한 동덕아트갤러리입니다. 전시는 5/1(월)까지입니다. Velided Aspiration, 117x73cm Gouache, Acrylic on Canvas (2016) 전시회 도록 이번 전시의 작업 순서를..
싱어송라이터 양빛나라 개인전 '순간을 가두다' 싱어송라이터 양빛나라님의 개인 사진전 '순간을 가두다' 오프닝 리셉션에 다녀왔습니다. (2015.08.29, 토요일)전시회가 열리는 곳은 문래동에 위치한 '사진공간 빛타래'입니다. 빛타래는 사진작가 케이채님과 송광찬님이 운영하는 문화공간입니다.개인적으로 케이채 작가님 덕분에 양빛나라님의 음악도 알게 되었고, 빛타래 준비하시는 얘기도 들었었는데...그로부터 시간이 꽤 흘렀고, 직접 가보는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양빛나라님을 만난 것도 처음이고 빛타래도 처음. 빛타래에 처음 온 기념으로 간판을 살짝- 문래역 7번 출구로 나와서 지도에 보시는 쪽으로 가시면 만날 수 있습니다.사진공간 빛타래 페이스북 페이지 : https://www.facebook.com/bittarae 허름한 계단을 지나 빛타래 입구에 오면 이..
스튜디오 지브리 입체조형전 '스튜디오 지브리 입체조형전'에 다녀왔습니다. 용산역과 연결된 아이파크몰 6층 특별 전시관에서 열리고 있습니다.입장료는 대인 15,000원 / 소인 12,000원. 원래 일정은 3월 1일까지였으나, 관람객이 많아서 4월 5일까지 일정이 연장되었습니다.주말에는 인파가 몰리기 때문에 사진 촬영에 제한이 생길 수도 있다고 미리 안내되어 있습니다.국내에 아직 개봉하지 않은 '추억의 마니'(3월 개봉 예정) 부분을 제외하고 사진 촬영은 자유 but 동영상 불가능.물론 여타 전시관과 마찬가지로 플래시 사용은 금지되어 있으니 주의하세요. 사진을 꽤 많이 찍기는 했는데, 셀카렌즈를 활용하는 첫 날이라 셀카 사진이 여러 장 있어서 그 사진들은 제외하고 올려 봅니다. 하울의 움직이는 성. 캘시퍼 & 달걀 + 베이컨 식사...
2014.07.27 - '이사갈 뻔해서 하는 전시' (강수현 & 최민영 2인展) '이사갈 뻔해서 하는 전시' (강수현 & 최민영 2인展). 작업실 이사를 할 뻔했다가 안하게 되어 열게 되었다는 전시회였다.공동 전시자인 강수현씨를 '우쿨렐레 히어로즈' 앨범 프로젝트 때 알게 되었고, 지금까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 '작업공간 민'과 '카페413프로젝트'에서 동시에 전시를 하였지만, 카페413프로젝트는 일요일이라 휴업이었다.(카페가 휴업하는 날이 아니었어도 마지막 날이었기에 작업실로 가긴 했겠지만...)작품 감상만 했고 작가들의 저작권을 존중하여 전시 작품들은 촬영하지 않았다. 지난번에 카페 고희에서 열렸던 개인전 이후 이번에도 수현씨와의 만남은 성사되지 못했다. (지방에 내려가 있는 관계로...)대신- 이번에는 손편지를 남기고 왔다. 사실은 수현씨가 먼저 손편지를 보내준 것에 대..
'이사갈 뻔해서 하는 전시' (강수현 & 최민영 2인展) 오늘 편지를 하나 받았다.예전에 우쿨렐레 히어로즈 앨범에서 한 팀이었던 수현씨에게서 온 편지.안부와 함께 전시회 소식도 함께 전해왔다. (링크 참조) 가끔 트위터로 이야기 나누다가 이렇게 편지를 받으니까 왠지 낯설면서도 기분이 좋다- :)나도 정성껏(!) 답장을 해야지. 편지지와 우표는 항상 준비되어 있다.내 글씨가 늘 준비되지 않은 상태여서 문제일 뿐.
단원고등학교 2학년 3반 17번 '박예슬' 전시회 (서촌갤러리) 7월 4일부터 서촌갤러리(종로구 효자동 40-2, 2층)에서 열리고 있는 박예슬양 전시회에 잠시 다녀왔다.디자이너가 꿈이었던 예슬양의 스케치와 그림들, 예슬양의 드로잉을 기반으로 제작한 하이힐과 의상 등이 전시되어 있다. 한쪽 벽에 설치된 스크린에서는 뉴스타파에서 제작한 영상이 상영되고 있었다.다른 코멘트는 할 수 없다. 그저 '잊지 않기 위해' 갔다. 전시 기간은 무기한이다. 아마도 모든 것이 확실히 밝혀질 때까지일 거라고 짐작해본다.아직 밝혀진 것은 하나도 없다.
2013.03.17 - 스와로브스키전 (마지막 날) 대림미술관에서 열리는 스와로브스키전 마지막 날에 관람하게 되었습니다.영화 페이스북 이벤트에 운 좋게 당첨되어 갈 수 있었습니다.멋진 것들이 참 많았는데... 말로 설명하는 것보다는 그냥 사진으로 대신할까 합니다- :) 3층에는 빛으로 퍼포먼스를 하는 것이 마련되어 있었습니다.그래서 짧게 동영상을 찍어 보았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