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벚꽃

(5)
[NUNOLOG] 카카오페이 / 헬렌 앤 미 / 밤 벚꽃 누노씨입니다. 티스토리 블로그에는 브이로그 업데이트 소식을 처음 올리게 됐네요. 얼마 전에 신청했던 카카오페이 QR결제 키트가 도착했어요. 그리고 지난 주에는 뮤지컬 '헬렌 앤 미'를 총막공 포함해서 3번 보았습니다. 더 늦기 전에 살짝 밤 벚꽃 구경도 했네요. :) 최근 한달 동안은 다른 일상들 보다는 뮤지컬 '헬렌 앤 미'의 비중이 절대적으로 높았습니다. 공연 하나에 빠져서 그렇게 채워지는 일이 앞으로도 종종 있겠지만... 당분간은 그럴 일이 없을 듯해요. 다시 소소한 일상으로 돌아갈 시기입니다. :) ※ 브이로그 영상
밤 벚꽃 (2017.04.09) / 성북천 밤 벚꽃을 보기 위해, 토요일 낮에 갔던 성북천에 일요일 밤에 다시 다녀왔습니다. 밤이라 그런지 사람이 많지는 않았어요. 공기가 썩 좋지 않아서(전날보다는 조금 나았지만) 달이 조금 뿌옇게 보였으나, 막상 사진을 찍고 보니 나름 괜찮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이번 주가 지나고 나면 벚꽃이 다 떨어지고 여름을 준비해야 할 것 같아요. 벚꽃비를 보시려면 이번 주중이 가장 예쁘지 않을까 합니다. PANASONIC DMC-GF8 / PANASONIC LUMIX G VARIO 12-32mm F3.5-5.6 ASPH MEGA OIS
꽃 구경 (2017.04.08) / 경희대학교, 석촌호수 친구와 꽃 구경하러 다녀왔습니다. 각자 카메라를 들고 오랜만에 꽃 사진이나 찍으러 다니자고 해서 저도 모처럼 카메라를 정비하고 들고 나갔습니다. 꽃 구경을 한다고 하면 많은 분들이 벚꽃을 기준으로 생각하게 되는데요. 서울은 벚꽃이 완전히 만개한 곳들이 있습니다. 처음에는 성북천 쪽으로 갔는데 벚꽃이 만개했으나 저는 사진을 따로 찍지는 않았습니다. 포스팅을 쓰고 있는 지금이 딱 보기 좋을 때이니 가까이 계신 분들은 한번 나가보시는 것도 좋을 듯해요. 약간 외진 지역이라는 느낌이 들지만, 그만큼 여유있게 벚꽃을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성북천을 잠깐 돌아보고 나서 경희대학교(서울 캠퍼스)로 이동했습니다. 봄이면 많은 꽃놀이 인파로 북적이는 곳이죠. 연인들, 가족들, 그리고 외국인 관광객들로 가득합니다...
비 오는 날의 꽃 구경 흐린 일요일 오후에 집을 나섰습니다. 집 앞 어느 교복 매장 옆에 개나리가 활짝 피어 있었습니다. 다른 각도에서 (앵글 & 크롭의 중요성) 벚꽃을 보기 위해 간 곳은 성북구에 있는 '아리랑로'였습니다. 가로수들이 벚나무인 곳입니다.이 길의 가로수가 벚나무인 것은 3년전에 혼자서 아리랑시네센터에 영화 을 보러 갔을 때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 도착하니 비가 내리며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었습니다. 꽃잎들이 많이 떨어지기 시작했어요. 비가 내려도 벚꽃 사진을 포기할 수는 없었습니다.아리랑로에는 벚나무 가지가 낮은 곳들이 있어서 꽃을 구경하며 사진을 찍기에 좋았습니다. 돈암감리교회 앞 풍경이 예뻐서 찍었습니다. 눈으로 보는만큼 예쁘게 나오지는 않았네요. 비 내리고 바람도 불어서 약간 쌀쌀해서 근처에 있는 와플집에..
꽃 구경 (2015.04.11-12) 지난 주말에 벛꽃 놀이 막차를 탔다. 그래서 이미 잎사귀가 났다.가급적이면 사람 많은 곳을 피해서 다녀왔다. 토요일에는 성북천에 갔다. 마침 뮤지컬 동호회 공연이 한성대입구역 근처여서 동선이 단순했다.일요일에는 덕수궁에 갔다. 다른 고궁(경복궁, 창경궁 등)에 비해 규모가 작기 때문에 가볍게 둘러보고 나오기에 좋았다.작년 같은 시기에도 덕수궁에 갔었다. (http://transistor.tistory.com/554) 봄 꽃놀이는 이 정도로 했고...여름이 금세 또 다가오겠지.